꿈꾸는 십대들의 평범하지 않은 도전, '아련새길' 공연 프로젝트

첫 콘서트 ‘H.our way’, 8월 15일 전북도립미술관 야외공연장에서 열려

“저희는 아이돌 스타를 원하지 않습니다. 사람들의 인성을 살리고 꿈을 주는 살아있는 음악가가 되고 싶습니다. 저희가 진정으로 음악하는 모습 많이 응원해주세요.~”

음악을 통해 꿈을 이루고 싶은 십대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공연팀의 이름은 ‘아련새길’, ‘어리고 아름다운 새로운 길을 개척하는 사람들’이라는 뜻이다. 가수, 연출자, 래퍼, 예술가, 사진작가 등 다양한 꿈을 가진 친구들이 모여 결성된 ‘아련새길’의 첫 번째 콘서트 ‘H.our way’가 오는 8월 15일 전북도립미술관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아련새길’은 인성 중심 대안학교 벤자민인성영재학교(교장 김나옥, 이하 벤자민학교) 학생들 15명이 만든 프로젝트 공연팀이다. 벤자민학교의 학생들은 세상을 학교 삼아 다양한 체험을 통해 인성을 기르고 1년 동안 세상에 도움이 되는 자신만의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발표한다.
▲ 벤자민인성영재학교 청소년 프로젝트팀 '아련새길' [이미지=와디즈]

프로젝트팀을 제안한 허재석 군은 “원래 예전부터 가수가 꿈이라 콘서트를 해보고 싶었다. 벤자민학교에 들어와 꿈을 실현시킬 수 있다는 희망을 얻었고 나와 같은 꿈을 꾸는 친구들과 의기투합해 팀을 결성하게 되었다. 콘서트를 완성하여 누구나 원하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와디즈(wadiz)라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에 응모하여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홍보를 시작하자마자 펀딩은 급속도로 이루어져 3일 만에 100만 원이 넘는 금액이 모였다. (▶후원 페이지 www.wadiz.kr/Campaign/Details/1198)

‘아련새길’의 공연 내용은 젋은이들의 꿈과 희망을 담은 노래, 세상을 향해 도전하는 노래, 꿈을 이루어가는 과정들이 영상과 함께 펼쳐진다. 기획과 연출, 디자인까지 모두 학생들의 힘으로 진행하는 콘서트라 더욱 의미가 깊다.

‘아련새길’의 ‘H.our way’ 1차 홍보 공연은 8월 15일 전북도립미술관 야외공연장에서, 2차 공연은 11~12월 중 열릴 예정이다. 공연 및 후원에 관한 문의는 010-4869-9870 으로 하면 된다.

꿈을 향해 비상하는 어리고 아름다운 십대들의 힘찬 날갯짓이 기대된다. 




글. 김보숙 기자 bbosook70@naver.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