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청 한양대 석좌교수, “인성영재들이여, 미래인재로 성장해 지구를 이끌어라”

[제1회 벤자민 그랜드 페스티벌] 이현청 한양대 석좌교수 축사

지난 14일, 자유학년제 벤자민인성영재학교는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다목적홀에서 ‘제1회 벤자민 그랜드 페스티벌’이 개최했다.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과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춰 대한민국과 지구의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 양성 교육에 대한 요구와 벤자민학교의 인성영재교육의 성과를 알리고자 ‘미래 인재 양성 교육의 성과와 방향모색’이라는 주제로 펼쳐졌다. 

이날 행사에는 벤자민학교 설립자 이승헌 글로벌사이버대학교 총장, 명예이사장 이수성 전 국무총리, 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 이현청 한양대 석좌교수를 비롯해 사회 각계 인사와 벤자민학교 멘토단, 졸업생, 재학생, 학부모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 지난 14일 서울 마포구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열린 '제1회 벤자민 그랜드 페스티벌'에서 이현청 한양대 석좌교수가 축사하고 있다. <사진=강나리 기자>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현청 한양대 석좌교수는 축사를 통해 "이 시대가 미래 인재에게 요구하는 것은 창의성, 도전정신, 도덕성, 호기심, 질문하는 능력,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 협동하는 능력"이라며 "이러한 능력을 갖추고 있는 벤자민학교 학생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하여 대한민국과 지구를 이끌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다음은 축사 전문이다. 


우리는 지금 이 시대를 흔히 4차산업시대라고 부릅니다. 스티브잡스는 ‘4차산업시대가 기술과 인간이 교차하는 시기’라고 했습니다. 이럴 때 자칫 잘못하면 인간성을 상실할 수 있고 정체성을 잃을 수 있습니다. 벤자민학교는 홍익인간 정신을 바탕으로 인성이 살아난 학생들을 양성하는 학교라고 생각합니다. 대한민국 교육 영토를 넓혀나갈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사람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어느 순간도 학습하지 않은 순간은 없습니다. 어떤 일을 할 때 그것이 실패이거나 성공이거나 나에게는 다 학습이라고 생각하십시오. 이 시대가 미래 인재들에게 요구하는 것은 창의성, 도전정신, 도덕성, 호기심, 질문하는 능력,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 협동하는 능력입니다. 

이러한 능력을 키우는 곳이 바로 벤자민학교입니다. 인성영재인 여러분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하여 대한민국과 지구를 이끌어주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글. 김성하 기자 br-md@naver.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