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 김영하 작가, 22일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서 특강

글자 크기 늘이기|글자 크기 줄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알쓸신잡’으로 잡학다식한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 주며 가장 ‘핫’한 소설가로 주목받고 있는 김영하의 특강이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에서 오는 8월 22일 오후 7시 서울 능동 본다빈치뮤지엄에서 열린다. 

소설가 김영하는 글쓰기를 중심으로 문학과 예술을 비롯, 문화 전반에 이르는 생각을 논리적이고 설득력 있게 대중에게 전달한다. 특히 창의력에 관한 강연 '예술가가 되자, 지금 당장'은 한국인 최초로 세계적인 지식 공유 콘퍼런스 테드(TED)의 메인 강연으로 소개되어 136만 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 소설가 김영하의 특강이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에서 오는 8월 22일 오후 7시 서울 능동 본다빈치뮤지엄에서 열린다.

이번 본다빈치뮤지엄에서 펼칠 김영하 작가의 강연에서 창의력에 관한 내적 통찰이 컨버전스아트 그리고 모네와 어떻게 조화를 이루며 펼쳐질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특강은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 관람자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1995년 단편소설 <거울에 대한 명상>을 계간 ‘리뷰’에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한 김영하 작가는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오직 두 사람>, <살인자의 기억법>, <너의 목소리가 들려>, <검은 꽃> 등의 대표작이 있다. 그는 동인문학상, 황순원문학상, 이상문학상, 김유정문학상, 이산문학상, 만해문학상 등 다양한 문학상을 수상하며 문단의 인정을 받았고, 2010년부터 팟캐스트 <김영하의 책 읽는 시간>을 진행하며 대중과 끊임없이 소통한다. 최근에는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에서 잡학다식한 면모를 선보이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소설가 김영하 작가가 특별 강연자로 참여하는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는 미디어 아트전의 새로운 형태로 2016년 1일 5000명, 전체 전시 관람객 30여만 명을 동원한 ‘초대박’ 전시 <모네, 빛을 그리다 展>의 업그레이드 버전의 전시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모네가 정성스레 가꾸었던 정원 ‘지베르니’를 주제로 그 안에서 아름답게 피어났던 꽃과 풍경들 및 모네 자신의 관찰을 주요 테마로 전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클로드 모네가 남긴 작품을 중심으로 환상적인 오브제는 물론 눈을 뗄 수 없는 아름다운 영상미를 선보이게 된다.

한편 <모네, 빛을 그리다展 II>은 본다빈치㈜의 캐주얼 카페 전시 콘셉트의 상설 전시관인 ‘본다빈치뮤지엄’에서 지난 7월 7일 오픈해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그리고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에는 오후 8시30분까지 연장 운영한다. 월요일은 휴관이다. 이후 본다빈치㈜의 프로젝트는 살아있는 스크린으로 만나는 삼국지의 영웅이야기 <삼국지展>이다. 문의 1661-0553


글. 정유철 기자 npns@naver.com  사진. 본다빈치.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휴문의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이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0)

두뇌전문교육센터 배너
두뇌전문 교육센터 브레인트레이너 응시 브레인트레이너 소개영상 교육과정 뇌교육지도사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47, 509호(구로동,도림두산베어스타워)   (주)아이브레인아이엔씨

대표자 : 안승찬   고객센터 : 02-2135-2369   팩스 : 02-3443-5584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130-86-3707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9호-서울구로-0777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