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이 자살 충동 느끼는 원인, 뇌에 있다.

글자 크기 늘이기|글자 크기 줄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사람들이 자살 충동을 느끼는 생물학적 원인이 밝혀졌다.

미국 미시간 대학 레나 브룬딘(Lena Brundin) 교수팀은 자살 충동 원인을 연구, 두뇌 속 특정 물질이 자살 충동을 일으킨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팀은 스웨덴인 100명을 상대로 연구를 진행했다. 이 중 3분의 2는 자살을 시도하고 입원한 환자들이고 나머지는 건강한 사람들이었다. 연구팀의 분석 결과, 자살 충동이 강한 사람일수록 체내에 중추 신경계를 둘러싸고 있는 퀴놀린산이라는 유체의 수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 연구결과에서는 자살 충동이 질병이나 스트레스가 있을 때 발생하는 체내 염증 반응과 관련이 있다는 사실은 밝혔다. 하지만 염증이 왜 우울증이나 무력감, 자살 충동 등을 일으키는지는 밝히지 못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신경정신약리학((Neuropsychopharmacology)에 실렸으며 현지시각 19일 미국 폭스뉴스 등이 보도했다.

글. 김효정 기자 manacula@brainworld.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휴문의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이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1)
  • 김문성 2015-07-27 오후 11:26:00 댓글쓰기
    자살 충동이 강한 사람일수록 체내에 중추 신경계를 둘러싸고 있는 퀴놀린산이라는 유체의 수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317 아모제논현빌딩 7층   (주)브레인월드코리아

대표이사 이갑성   TEL : 02-2135-2369   FAX : 02-2016-3209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211-87-95938   통신판매번호 : 강남-15481